2024.05.16 (목)

  • 흐림동두천 6.0℃
  • 흐림강릉 8.9℃
  • 흐림서울 7.3℃
  • 대전 7.3℃
  • 대구 10.5℃
  • 흐림울산 9.4℃
  • 구름많음광주 11.0℃
  • 구름많음부산 12.1℃
  • 구름많음고창 ℃
  • 맑음제주 15.7℃
  • 구름조금강화 7.9℃
  • 흐림보은 7.7℃
  • 흐림금산 6.9℃
  • 맑음강진군 12.5℃
  • 흐림경주시 9.4℃
  • 구름조금거제 12.2℃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전북대, 베트남에 고초균 활용기술 이전

전북대 이학교 교수 연구팀(동물생명공학과)이 최근 베트남 식품에서 분리한 신규 고초균을 활용한 미생물 제제의 산업화를 위해 베트남 수의동물약품 국영기업인 벳바코(Vetvaco)사에 기술을 이전했다.

 

연구팀은 신규 개발한 고초균과 국내산 유산균, 효모로 구성된 축산복합 미생물 제제를 베트남 현지의 돼지에 급여하고 소모성 질병 바이러스를 접종했을 때, 돼지의 성장과 질병에 대한 방어능력이 우수함을 확인했다.

 

베트남은 축산업이 차지하는 생산액 비중이 높으며, 돼지고기 소비량도 연간 약 3700만톤 정도로 많다. 그에 따라 2800만 마리에 달하는 돼지를 사육하고 있다. 베트남 양돈산업은 재난성 질병에 취약하나, 고가의 예방 및 치료제 사용 부담으로 생산성이 낮은 편이다. 따라서 베트남 현지에 맞는 실용적이고 경제적인 방식의 솔루션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번 연구성과는 개도국 현지에서 활용 가능한 신규 축산용 미생물을 분리·동정하고 산업화를 추진, 개도국 가축의 건강을 증진해 양돈농가의 소득증대와 경영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