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3 (월)

  • 맑음동두천 23.5℃
  • 맑음강릉 23.5℃
  • 맑음서울 23.3℃
  • 맑음대전 24.7℃
  • 맑음대구 25.8℃
  • 맑음울산 19.2℃
  • 맑음광주 23.7℃
  • 맑음부산 20.3℃
  • 맑음고창 21.1℃
  • 맑음제주 21.1℃
  • 맑음강화 19.4℃
  • 맑음보은 23.5℃
  • 맑음금산 23.9℃
  • 맑음강진군 24.4℃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제 20.7℃
기상청 제공

중국 ASF 확산…탑승객 간식서 ASF 변이 검출

북방 ASF 발병 심각…중·남부로 확산세
돼지육제품서 제2유전자형·신형 발견

 

중국에서 ASF가 확산하고 있으나 당국이 관련 정보를 공개하지 않고 있다고 대만 중앙통신사가 지난 2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중국 북부에서 ASF가 발병하기 시작해 점차 중부와 남부로 확산하고 있다.


중국 최대 양돈 거점인 쓰촨성의 목축업협회는 최근 “북방 지역의 ASF 발병 상황이 심각하며, 허난성과 산둥성, 허베이성 등으로 번지고 있으며 화동, 서남, 화남 지방에서도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양돈농가에 주의를 당부했다.


이어 “ASF가 확산하면 양돈산업 전반에 엄청난 손실과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내년 2월 말까지 몸무게 30㎏을 초과하는 외지 돼지의 쓰촨성 반입을 금지하고, 검역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쓰촨성 목축업협회는 “당국에도 보고했으나 아직 별다른 조치가 없다”고 덧붙였다. 양돈업자들도 “쓰촨성 내 사육 돼지 가운데 이미 20~30%가 감염됐다”고 전했다. 
이들은 “현재 확산하는 ASF 신종 변이 바이러스는 독성이 약해 초기에 감별하기 어렵고, 전염 속도가 빠른 것이 특징”이라며 “감염된 것을 확인했을 때는 이미 전염이 확산한 이후”라고 말했다.


대만 농업부 수의연구소도 지난 18일 중국발 탑승객의 돼지고기 육제품에서 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검출된 바이러스는 2018년부터 유행한 제2유전자형 ASF 바이러스와 변이인 신형 유전자 재조합 바이러스 등 두 종류다.


덩밍중 수의연구소장은 “이들 바이러스는 작년 중국에서 발견된 이후 장쑤성과 허난성, 네이멍구 등에서 계속 발견되고 있다”며 “변이 바이러스가 고도의 전파성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중국 농업농촌부 목축수의국의 ‘전염병 발표’ 사이트에는 지금까지 ASF 확진 사례가 공개되지 않고 있다고 중앙통신사는 지적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