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6 (토)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9.6℃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10.4℃
  • 맑음울산 11.9℃
  • 맑음광주 9.3℃
  • 맑음부산 14.1℃
  • 맑음고창 6.7℃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0.4℃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4.2℃
  • 맑음강진군 9.6℃
  • 맑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12.0℃
기상청 제공

정황근 장관 “경각심 갖고 농장점검 엄격히 시행”

농식품부, 긴급 방역상황 점검회의 개최

 

정황근 농식품부 장관이 최근 “가축전염병 발생 위험도가 높은 시기인 만큼 온정주의에 얽매이지 말고 농장 점검을 엄격히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근 ASF 등이 잇달아 발생하면서 농식품부는 행정안전부·환경부·농림축산검역본부·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등 관련 기관 및 지자체가 참석한 긴급 방역상황 점검 회의를 열고 가축전염병 발생상황을 진단했다. 


ASF의 경우 지난 5월 26일 강원 홍천 돼지농장에서 올해 처음 발생한 이후 11월 9일 강원 철원까지 7건이 발생했다. 야생멧돼지에서는 26개 시군에서 818건이 발생했다.

 

정황근 장관은 “최근 ASF가 연달아 발생하는 엄중한 상황이므로 가축전염병 차단을 위해 농식품부를 비롯해 관계기관, 지자체, 축산농장 관계자가 힘을 합쳐 한층 높은 방역 조치와 노력을 투입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엄격한 농장 점검을 당부했다. 정 장관은 “온정주의에 얽매여 형식적으로 점검을 추진하지 말고, 경각심을 갖고 농장점검을 엄격히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